편집 : 2020년 3월 30일 오후 06시 46분
독자투고  |  기사제보  |  회사소개  |  시민기자 가입신청
인기 : , ,  
> 뉴스 > 정치·경제 > 정치
       
남양주 을 공천 탈락자 '집단반발'
후보자간 연대로 '단일 후보자'총선에 출마' 의지도 밝혀
2008년 02월 19일 (화) 13:18:54 정한성 기자 hsjeong@nyjtoday.com

제18대 총선과 관련 남양주 을 선거구에 대한 한나라당의 1차 공천심사에서 탈락한 후보자들이 크게 반발하며, 공천심사위원회에 투명한 공천을 촉구하고 나섰다.

특히, 이들은 자신들의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후보자를 단일화 해 18대 총선에 출마할 방침임을 밝혀 총선정국에도 큰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 한나라당의 남양주 을 선거구 1차 공천 탈락 후보들이 19일 남양주시청 브리핑 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19일 오전 11시 18대 총선과 관련 한나라당 1차 공천심사에서 3배수 이내에 포함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진 조현근 당원협의회장과 이승우, 박동진, 김천수, 방상현씨 등 5명은 남양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화견을 열고 "공심위가 전문성, 도덕성, 당 기여도, 지역연고성 등을 심사기준으로 제시했으나, 1차 심사결과는 이와 전혀 무관하게 사전에 내정된 특정인을 발표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이들은 이 같은 이유로 "면접 당일 오후에 이미 심사가 지역에 유포되었다는 것으로 이는 공정한 심사가 이루어지지 않았다는 명백한 증거"라고 주장했다.

또, 이들은 "면접심사 당일 안강민 심사위원장이 A후보에게 '당신은 왜 그리 폭력을 좋아해'이런 취지로 질문을 한 것으로 볼 때 폭력전과가 있는 것으로 사료돼 이는 당의 공천심사기준과도 맞지 않는다"며, "당과 A후보는 전과기록을 공개하라"고 요구했다.
   
 
  ▲ 이승우 후보가 자신의 전과기록증명서를 공개하며, 폭력전과가 의심되는 A후보의 전과기록 공개를 촉구하고 있다.  
 

또, 이들은 지역연고성과 관련해서도 "3배수로 압축된 A, B, C 후보 모두 지난 17대 대선기간동안 지역에서 전혀 활동한 바가 없음에도 불구하는 등 당 기여도가 전무함에도 1차 면접심사를 통과시켜 주는 것은 지역에서 열심히 활동했으나 탈락한 다른 신청자들과의 형평성에도 어긋난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이와 관련 "A후보자의 전과기록을 공개하고, 당 기여도가 높으며 지역연고가 있는 후보자로 공천이 이루어지도록 하라"고 촉구하고 "이러한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공천심사에서 탈락한 후보 모두가 조현근 당협위원장으로 후보를 단일화 해 18대 총선에 참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 조현근 후보도 "당의 결정을 지켜본 후 우리들의 요구가 무시될 경우 뜻을 같이하는 당원들과 함께 새로운 선택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나라당의 1차 공천심사에서 탈락한 이들 후보자들이 집단으로 반발하며, 연대를 통해 후보자를 단일화하고, 총선에 출마의지를 밝힘에 따라 향후 남양주 을 지역의 총선분위기가 급변할 가능성도 배제하기는 힘든 상황이다.

전체기사의견(9)  
 
   * 4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8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남양주시민
2008-03-07 13:03:48
우릴 뭘로보는 거야 한나라!!
물로 보이냐~~
너무한
2008-02-21 21:07:48
한나라당 공천위 너무 하네요.
남양주시 발전을 위해 위해 낙하산 공천을 받은 사람이 과연 해낼수 있을까요?

생각은 딴데 있을텐데.

지역연고성, 도덕성, 전문성을 기준으로 선정하겠다고 해놓고서

말따로 행동따로라니...

우리나라 민주주의는 아직도...,.
남양주맨
2008-02-21 10:19:34
어이가 없군요
1차 면접 통과되었다는 자들, 홈페이지 하나 있는지 살펴보세요
하나도 없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아무런 준비도 안된 뜨내기들이, 청정땅 남양주를 더럽히고 있습니다.
한나라당 공심위 이 넘들은 뭣들 하는 생카들이지
엠-케이
2008-02-20 19:03:19
도토리 키제기 한다 들~
다들 거기서 거긴데 누가 잘했고 못했고도 없다
한나라 당풍으로 국회의원좀 해보겠다고
세금으로 뽑아준 도의원때려치고 나온사람이나
능력도 안되는 사람이 줄잘서서 운으로 되보려한사람이나
지역에 살아본적도 없는 남양주에 남자도모르는 사람이나
도지사 빽으로 도지사 특명이니 말도 안되는 묻어가기식으로 밀어붙이는 사람이나
얼굴에 부패보수라고 써있는사람이나 암튼 모두 한나라당 묻어가기 아니더냐~
누가잘했고 못했고 따지기전에 자신이 국회의원할 그릇이 되는지 부터 되물어보슈~
맑은 정치
2008-02-20 13:36:18
지역발전을 누가 ???
개인이 잘났다고 떠드는 세상에 ...
지역 발전을 위해 우리 지역 출신이 되어야 함은 마땅하다고 생각되며
같이 한뜻으로 움직이시겠다는 예비후보자 여러분의 용기에 박수를 보냅니다..
쌩까
2008-02-20 12:21:23
나카산이 문제로군..
남양주에 살면살수록 시러지는 쌩까 ㅋㅋ
지지해 지지해.....
지대루줌덜 해봐라.....
역시
2008-02-20 00:36:48
역시 현장에서 생생한 뉴스로군
남양주투데이 역시 생생한 현장뉴스로군...........빠른뉴스가 좋다.
남양주
2008-02-20 00:35:14
ㅉㅉㅉ
으이그 ㅉㅉㅈ
남양주의미래가 걱정되는군ㅉㅉㅉ
돈놈들
2008-02-19 23:07:15
이제는 남양주에 노란물결이
구리시에 박영순이 수도권 54개중 노란표를 주듯이 남양주을에 노란물결이... 최소한 국회의원이 되겠노라 꿈을 겄으면, 기다린의 미학을 배워라 이 돈 놈들아....
전체기사의견(9)
정한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남양주투데이(http://www.nyjtoda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경기도 남양주시 금곡동 158-66 삼미빌딩 6층 / TEL : 031-592-8811 / FAX : 031-591-0065
등록번호 : 경기 아50018 / 등록일자 : 2006년 9월18일 / 발행인 및 편집인 : 정한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한성
C
opyright 2006 남양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yjtoda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