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년 2월 28일 오전2시 23분
독자투고  |  기사제보  |  회사소개  |  시민기자 가입신청
인기 : , ,  
> 뉴스 > 정치·경제 > 정치
       
최근 5년간 음주 적발된 국가직공무원 3,605명
김한정의원 "교육부 공무원 1,970명이 징계 받아"
2019년 09월 30일 (월) 12:19:28 정한성 기자 hsjeong@nyjtoday.com
   
▲ 김한정의원
최근 5년간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국가직 공무원이 3,605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김한정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남양주을)이 인사혁신처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음주운전으로 징계를 받은 국가직 공무원이 3,605명에 달한 것.

지난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음주운전으로 최다 징계를 받은 부처는 교육부로 전체 징계 공무원의 54.6%인 1,970명이 징계를 받았다.

또한 ▲경찰청(342명) ▲국세청(220명) ▲법무부(208명) 등이 뒤를 이었다.

반면, 같은 기간 국가인권위원회, 국민권익위원회, 국방부, 새만금개발청, 특허청, 원자력안전위원회, 여성가족부, 인사혁신처 등 8개 부처(청)은 음주운전 징계자가 1명에 그쳤다.

한편, 연평균 600여 명이었던 음주운전 징계 건수는 2016년 1,175명으로 두 배 가까이 증가했다.

김한정의원은 “이는 국정농단으로 시국이 어수선한 틈에 공무원들의 기강해이가 극에 달했던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국가직 공무원의 음주운전 징계 건수는 문재인 정부가 들어선 이후, ▲’17년 662명 ▲’18년 552명으로 감소 추세인 것으로 나타났다.

김한정 의원은 “잠재적 살인행위인 음주운전의 근절을 위해 솔선수범해야 할 공무원들의 음주운전이 여전히 성행하고 있다”며, “공무원의 기강해이를 바로잡고 음주운전을 뿌리 뽑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전체기사의견(0)  
 
   * 4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8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정한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남양주투데이(http://www.nyjtoda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경기도 남양주시 금곡동 158-66 삼미빌딩 6층 / TEL : 031-592-8811 / FAX : 031-591-0065
등록번호 : 경기 아50018 / 등록일자 : 2006년 9월18일 / 발행인 및 편집인 : 정한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한성
C
opyright 2006 남양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yjtoda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