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년 10월 21일 오후 04시 15분
독자투고  |  기사제보  |  회사소개  |  시민기자 가입신청
인기 : 별내선, 별내, 장내중학교  
> 뉴스 > 정치·경제 > 정치
       
자유한국당 구리시 당협, 균열된 보수 결집 나서
교문동에 '구리시의원 합동사무소' 마련...당세 확장 추진
2019년 05월 15일 (수) 14:40:05 정한성 기자 hsjeong@nyjtoday.com
   
 
   
 
구리시 자유한국당 당원협의회(위원장 나태근)는 오는 17일 교문동에 ‘자유한국당 구리시의회의원 합동사무소’ 를 개소하며 분열된 보수 결집에 나섰다.

현행 정당법(제37조 제3항)에 따르면 ‘시·도당 하부조직의 운영을 위해 당원협의회 등의 사무실을 둘 수 없도록’ 규정하고 있다.

이에 따라 간판은 당원협의회 명칭이 표시되지 않은 ‘자유한국당 구리시의회의원 합동사무소’ 로 사용한다.

당사는 ‘시의원 합동사무소’인 만큼 시청 및 의회와의 용이한 접근성을 확보하고 의원들과의 원활한 소통을 위해 시청근처에 소재한 당협위원장 나태근 변호사 사무실의 일부를 업무 공간과 분리, 임차(전대차 약정)하여 사용할 수 있도록 마련했다.

또, 선거법 위반 소지를 없애기 위해 관련 절차에 대해 구리시 선관위의 법률자문과 지도를 받은 후 진행했다.

구리시 자유한국당은 6.13 지방선거 이후 공천과정이나 당 운영의 문제점 등을 지적하면서 비대위가 출범하여 당협과 비대위가 대립하는 등 심한 내홍을 겪은 바 있다.

자유한국당은 이번 사무소 마련이 새로운 당원협의회의 출범으로 분열된 보수를 통합하고 당이 한 방향으로 결집할 수 있는 물리적 구심점 역할을 할 뿐만 아니라 내년 총선에서의 교두보를 마련한다는 의미에서 상징성을 갖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나태근 위원장은 “내년 총선이 얼마남지 않은 상황에서 당력을 결집하여 선거에 필요한 인적·물적 기반을 확충하고 당원간 소통과 화합을 위한 새로운 공간”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자유한국당은 개소식이나 현판식은 따로 하지 않을 방침이다.
전체기사의견(0)  
 
   * 4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8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정한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남양주투데이(http://www.nyjtoda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경기도 남양주시 금곡동 158-66 삼미빌딩 6층 / TEL : 031-592-8811 / FAX : 031-591-0065
등록번호 : 경기 아50018 / 등록일자 : 2006년 9월18일 / 발행인 및 편집인 : 정한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한성
C
opyright 2006 남양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yjtoda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