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년 4월 21일 오후 03시 48분
독자투고  |  기사제보  |  회사소개  |  시민기자 가입신청
인기 : 별내선, 별내, 장내중학교  
> 뉴스 > 문화·교육
       
경복대, 학생 취업지원 새로운 방향 모색
2018년 01월 08일 (월) 15:55:37 장상균 기자 skjang@nyjtoday.com
   
 
   
 
지난해 말 교육부가 발표한 수도권 전문대학 중 76.9%로 취업률 1위에 오른 경복대학교가 올해 학생 취업지원책의 새로운 방향을 모색하고 있다.
 
경복대는 수도권 전문대학 2천명 이상(‘가’그룹)에서 취업률 1위를 바탕으로 올해 학생취업지원 전략을 질적인 면에 초점을 두고 추진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경복대의 이러한 움직임은 최근 들어 보다 안정적인 일자리 지원책을 모색하고 있는 전문대의 자구노력을 반영하고 있다.
 
이번 교육부의 통계를 보면 4년제 일반대학의 취업률은 64.3%로 4년 연속 내리막인 반면, 전문대학의 취업률은 70.6%로 매년 취업률이 상승하여 전문대의 강세가 극명하게 나타나고 있다. 전문대의 취업률은 전년보다 1.1% 포인트 오른 반면 일반대학은 0.1% 포인트 하락, 4년째 내림세를 탔다.
 
하지만 취업통계를 분석한 한국교육개발원은 “1년 이상 취업자 자격을 유지하는 비율(유지취업률)'을 보면 일반대학이 전문대보다 7.7% 포인트 높게 나타나 전문대 졸업생의 취업 후 직장 이탈현상이 두드러진다”고 지적했다.

경복대는 일찌감치 이러한 문제를 인식하고 이에 대비했다. 전국에서 가장 먼저 시도된 ‘100% 취업보장형 산학협력 사업’은 경복대가 취업 부문에서 선도적인 입지를 다지는 결정적 역할을 했다. 이 대학은 '취업보장형 산학협력 사업'을 더 보강해 취업의 질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사회 맞춤형 학과를 도입하여 지난해부터 시행하고 있다.

사회 맞춤형 학과는 대학과 기업이 계약을 맺고 기업이 원하는 고급 인력을 양성하는 제도로 계약에는 취업 후 직급과 보수 등을 보장하는 내용을 포함하고 있다. 경복대는 사회 맞춤형 학과가 고용시장에서 발생하는 '미스 매치(miss match)'를 해소하고 기업과 학생들이 더욱 만족할 수 있는 취업 지원제도라고 판단하고 있다.

경복대의 이런 노력의 결과는 취업의 양적 성장과 함께 취업의 질적 수준에서도 나타나고 있다. 전체 취업자 중 111명(6.8%)이 대기업에, 병원에 315명(19.2%), 학교 및 공공기관에 187명(11.4%) 등으로 매년 꾸준히 취업의 질이 개선되고 있다.
 
경복대 함도훈 취업처장은 "현재 4개 학과에서 시행 중인 사회 맞춤형 학과를 올해 정착시킨 뒤 연차적으로 확대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며 "이는 학생들이 취업 후 더욱 안정적으로 자신의 목표를 실현할 수 있게 돕는 제도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체기사의견(0)  
 
   * 4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8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장상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남양주투데이(http://www.nyjtoda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경기도 남양주시 금곡동 158-66 삼미빌딩 6층 / TEL : 031-592-8811 / FAX : 031-591-0065
등록번호 : 경기 아50018 / 등록일자 : 2006년 9월18일 / 발행인 및 편집인 : 정한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한성
C
opyright 2006 남양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yjtoda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