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년 12월 15일 오후 06시 41분
독자투고  |  기사제보  |  회사소개  |  시민기자 가입신청
인기 : 별내선, 별내, 장내중학교  
> 뉴스 > 라이프 > 여행정보
       
폭염속에 핀 장자호수공원의 장미 '볼거리'
4,350㎡의 면적 장미원에 57봉의 장미 만발...시민들 시선끌어
2017년 08월 09일 (수) 12:10:43 이희숙 기자 3mosam5@hanmail.net
   
 
   
 
구리시가 자랑하는 장자호수생태공원에서 8월의 폭염을 이겨낸 형형생색 장미 군락이 특유의 향기를 뿜어내며 공원을 찾는 시민들에게 즐거움과 또 다른 볼거리로 시선을 끌고 있다.

장미는 5월을 대표하는 품종으로 알려져 있고 보통 6월에 많이 피는 것이 일반화되어 있지만 현재 장자호수생태공원내 약4,350㎡ 면적에 있는 장미원에서는 이를 무색하게 약57종의 장미들이 아름다운 자태를 뽐내고 있다.

실제로 장미의 개화 시기는 보통 연간 6월 8월 10월 사이이며 그중 2번째인 8월에 피는 장미의 꽃송이가 더욱 탐스럽고 색깔이 진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요즘처럼 30도를 웃도는 무더운 날씨 속에서도 열정을 뜻하는 붉은색부터 영원한 사랑을 상징하는 보랏빛까지 시들지 않는 매력에 저마다 신비스러움까지 더해주며 시민들의 발길을 유혹하고 있다.

특히 요즘같이 열대야로 힘든 시기에는 가족 단위로 아름답고 시원한 수변을 산책하며 형형색색 장미향이 가득한 곳에서 LED 조명의 오묘한 빛을 이용하여 스마트폰으로 사진을 찍으며 추억 만들기에도 안성맞춤 제격이다.

수택동에 거주하는 이 모씨는“장자호수생태공원은 도심속에서 힐링하기에는 최적의 공간이어서 가족들과 함께 자주 이용하고 있는제 요즘같은 무더운 날씨에 장미의 아름다움이 시들지 않아 신기하기까지 느끼게 되어 흐뭇한 기분이 든다”고 말했다.

한편, 장자호수공원은 3.6㎞에 달하는 산책로와 호수 양안에 수십종의 수생식물, 나무와 잔디 광장 등이 조성돼 가족들과 함께, 연인들과 함께, 친구들과 함께 좋은 시간을 가질 수 있는 추억의 휴식 공간으로 사랑받고 있다.
전체기사의견(0)  
 
   * 4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8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이희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남양주투데이(http://www.nyjtoda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경기도 남양주시 금곡동 158-66 삼미빌딩 6층 / TEL : 031-592-8811 / FAX : 031-591-0065
등록번호 : 경기 아50018 / 등록일자 : 2006년 9월18일 / 발행인 및 편집인 : 정한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한성
C
opyright 2006 남양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yjtoday.com